토론광장
토론광장

자유토론 | 미국 합참의장의 고백

페이지 정보

작성자 송전탑 작성일16-03-28 20:04 조회6,569회 댓글1건

본문

미국 합참의장의 고백

한반도 전쟁의 주도권을 북코리아가 잡을 수 있다.”

 

지창영 / 시인, 번역가

 

기가 꺾인 미국의 군사 최고 책임자

 

"In the event of a conflict on the peninsula, North Korea may be able to seize the initiative and rapidly escalate hostilities utilizing special operations forces, mass, and long-range fires. Risk of large numbers of civilian and military casualties remains high,"

 

한반도에서 전쟁이 일어날 경우 북코리아가 주도권을 잡을 수 있으며, 특수 부대 투입과 대규모 장거리 포를 활용하여 전장을 신속히 확대할 수 있습니다. 시민과 군인 등 많은 인명피해가 발생할 위험이 있습니다.”

 

전쟁이 일어나면 북이 주도권을 잡을 수 있다는 발언이 나왔다. 친북 인사나 반전주의자가 한 말이 아니다. 지난 317, 미 상원 군사위원회에서 열린 국방예산 관련 청문회에서 미군 내 서열 1위인 합참의장 조지프 던포드(Joseph Dunford)가 한 말이다.

 

관련 기사 : http://english.yonhapnews.co.kr/northkorea/2016/03/18/0401000000AEN20160318000352315.html

 

누구나 알 수 있듯이 전쟁에서 주도권을 잡는다는 것은 싸움에서 이긴다는 것을 뜻한다. 북한이 주도권을 잡는다는 것을 뒤집어 말하면 미군이 인민군에 패한다는 뜻이다. -미 대결을 추적해 온 일부 군사전문가들 사이에서야 이런 견해가 전혀 새로울 것이 없지만 미국의 군사 최고 책임자가 이를 인정했다는 것은 놀라운 일이 아닐 수 없다.

 

"In summary, North Korea's ballistic missile and nuclear developments, willingness to conduct malicious cyber activities, and potential to seize the initiative in a conflict on the peninsula pose risks to the security of the United States and our allies,"

 

간단히 말해서, 북코리아는 탄도 미사일과 핵무기를 개발하고 있고, 사이버 공격을 준비하고 있으며, 한반도 전쟁 발발 시 주도권을 장악할 가능성이 있어 미국과 동맹국들의 안보는 위험에 처해 있습니다.”

 

북이 전쟁의 주도권을 잡을 수 있다고 언급한 던포드 합참의장은 미국과 동맹국들의 안보가 위험에 처해 있다고 덧붙였다. 던포드가 말한 내용을 직설적 화법으로 풀어 보면 인민군이 전쟁을 일으켜 남한을 장악해도 미국과 그 동맹국들은 속수무책이라는 뜻이다. 이것이 과연 대국의 합참의장이 할 소리인가? 이것은 항복 선언이나 마찬가지다.

 

일촉즉발의 상황에서

 

더구나 지금이 어떤 시기인가? 한미 양국이 37일부터 430일까지 이어지는 합동군사훈련을 대규모로 진행하는 와중이다. 특히 이번 훈련에서는 북한의 공격 징후가 확실하다고 판단될 경우 한미가 먼저 북한을 타격하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 방어 개념을 넘어서서 북에 대한 공격을 목표로 하는 '작전계획 5015'를 적용한 훈련으로 이해된다. , 훈련의 내용은 북을 선제적으로 공격하여 무력화하겠다는 것이다. 일부 언론에서는 김정은의 집무실까지 정밀 타격하여 핵심을 제거한다는 이른바 참수작전을 부각시켜 호기를 부리기도 한다.

 

이러한 분위기를 타고 박근혜 대통령은 "북한이 진정으로 비핵화의 길로 나서고 북한 주민들의 인권을 탄압하고 기아로 내모는 폭정을 멈출 때까지 국제사회와 함께 단호하고 강력하게 대응해 나갈 것"이라고 호언했고(314). 황교안 국무총리는 "정부는 북한의 잘못된 판단에 단호히 대처할 것이며, 국민 안전이 확보될 수 있도록 모든 조치를 취하겠다"고 밝히고 있다(326).

 

한편 북에서는 이에 반발하여 "적들은 우리의 최고존엄과 제도전복을 노린 참수작전, 최고수뇌부 집무실을 겨냥한 정밀타격훈련까지 강행하며 특대형 도발 행위를 서슴지 않고 있다""우리 조국과 민족의 가장 성스러운 태양을 가려보려는 위험천만한 망동"이라고 비난했다. 이에 그치지 않고 청와대를 비롯한 주요 통치 기관을 초토화하겠다며 훈련 장면까지 공개하고 나섰다.

 

북과 보수주의자들을 향한 미군 합참의장의 메시지

 

이쯤에서 상황을 정리해 볼 필요가 있다. 북의 핵심 세력을 제거하겠다는 대규모 군사훈련과, 전쟁이 발발하면 인민군이 이길 것이라는 합참의장의 고백이 도대체 아귀가 맞는가? 누가 봐도 말과 행동이 안 맞는다.

 

정말 북에서 청와대를 비롯한 주요 통치 기관을 타격하고 나선다면 한미군사훈련의 목표대로 북을 공격하여 김정은 제1위원장의 집무실까지 파괴할 수 있을까? 그에 대한 답은 이미 미군 합참의장이 내놓은 셈이다. ‘전쟁 발발 시 북이 주도권을 잡을 것이다, 즉 인민군이 승리할 것이다.’ 대국으로서 참으로 면이 안 서는 발언이다.

 

그렇다면 합참의장은 체면도 못 차릴 발언을 왜 굳이 해야 했을까? 단순히 예산을 따내기 위한 엄살로 치부할 수 없는 이유들이 있을 것이다. 필자는 크게 두 가지로 해석하는데 하나는 북에 대한 메시지요, 다른 하나는 한미 보수주의자들에 대한 메시지로 본다.

 

첫째, 북에 대한 메시지다. 일촉즉발의 긴장 상태에 빠져 있는 한반도에서 정말 전쟁이 일어난다면 미국은 난감할 수밖에 없다. 백악관 머리 위에 핵폭탄이 터지는 것을 감수하고 전쟁에 개입할 수 없는 일이다. 따라서 미국의 입장에서는 전쟁을 미리 차단하는 것이 상책이다. 고심 끝에 전쟁 상대국이 될 수 있는 북에게 그래 너희가 이겼다고 하는 메시지를 미리 보냄으로써 자신들이 전쟁에 말려드는 것을 모면하고 싶은 것이다.

 

둘째, 미국과 남한의 보수주의자들에 대한 메시지다. 특히 남한의 보수 정권과 군사 책임자들이 새겨들었으면 하는 심정일 것이다. 정말 전쟁으로 치달을 만한 무모한 행위를 하는 것이 미국으로서는 부담스러울 수밖에 없다. 따라서 전쟁 발발 시 북이 이길 수 있다는 메시지를 줌으로써 훈련이 실전으로 비화되는 것을 방지하고 싶은 것이다.

 

향후 전망과 시나리오

 

이와 같은 흐름을 반영하여 향후 정세 흐름을 예측하는 것은 어려운 일이 아니다. 몇 가지 시나리오로 생각해 볼 수 있다.

 

(1) 순조로운 평화 정착 : 4월 말까지 한미합동군사훈련이 아무 일 없이 끝난다. 이후 외교적 교섭이 진행되고 곧바로 대화 모드로 급선회한다. 머지않아 오바마가 김정은에게 전화함으로써 전격적인 북-미 화해를 전세계에 공표한다. 이는 가장 바람직한 시나리오로서 누구도 희생되지 않고 이를 수 있는 해결책이다. 쿠바와 화해한 방식이기도 하다. 다만 미국에게는 북에 대해 상당한 배상을 해야 할 의무가 주어진다. 그간 북을 철저히 고립시키고 제재한 대가다.

 

(2) 제한적인 전쟁 후 평화 정착 : 북이 공언한 대로 청와대 또는 기타 유사 기관이나 시설을 타격한다. 그러나 미군은 보복하지 않고 마무리함으로써 우여곡절 끝에 평화협정에 합의한다.

 

미군이 보복하지 않으리라는 것은 던포드의 말이 아니더라도 201011월에 일어난 연평도 포격 사건과 20158월에 일어난 지뢰 폭발 사건이 어떻게 마무리되었는지 되짚어 보면 쉽게 이해할 수 있을 것이다. 연평도가 포격을 당하는 놀라운 일이 벌어졌지만 미군은 군사적으로 응징하지 않았다. 지뢰 사건도 마찬가지다. 당시 조성된 한반도 위기는 오히려 남북의 무박 4일 마라톤 협상 끝에 극적으로 돌파구를 찾았다.

 

이번에 군사적 충돌이 발생한다면 당장은 복수를 결의하는 험악한 분위기가 조성되겠지만 지뢰 사건에서 보듯이 머지않아 협상 테이블이 마련되고 대화로 급선회할 것이다. 이번에 마련되는 대화의 자리에서는 근본적인 평화가 논의될 것이고 남북 정상회담 또는 그에 준하는 결과로 귀결될 가능성이 높다.

 

(3) 미국이 개입하는 전면전 : 북의 공격에 이어 미국이 전쟁에 개입한다는 시나리오다. 미국 본토는 핵참화를 입게 되고, 미군 합참의장 던포드의 말대로 막대한 인명피해가 발생하게 된다. 이는 실현 가능성이 거의 없을뿐더러 생각하기도 싫은 시나리오로서 한반도가 어찌 될 것인지는 독자의 상상에 맡기겠다.

 

던포드의 발언에 대한 이와 같은 분석이 다소 비약이라 느끼는 독자도 있을 것이다. 그러나 작금의 국제정세를 큰 틀에서 바라보면 이해가 더욱 깊어질 것이라 믿는다. -미는 이미 평화협정으로 가닥을 잡고 있으며 올해가 지나기 전에, 이르면 올 상반기에 가시적인 결과가 나올 것으로 전망된다. 아래 관련 글들은 그러한 징후를 정리한 것이다.

 

관련 글(1) : 점점 명확해지는 북-미 평화협정의 징후

http://incheonin.com/2014/news/news_view.php?sq=31686&m_no=2&sec=2

 

관련 글(2) : 대북 제재 결의안 2270호에 숨겨진 비밀

http://incheonin.com/2014/news/news_view.php?sq=31777&m_no=2&sec=2

댓글목록

송전탑님의 댓글

송전탑 작성일

전세계 최강대국인 미국을 향해서 "우리는 너희를 때릴 준비가 다 돼 있어, 임마" 하고 거침없이 내뱉는 나라는 지구상에서 북코리아가 유일합니다.

http://www.yonhapnews.co.kr/bulletin/2016/03/28/0200000000AKR20160328196800080.HTML
[북한은 미국의 적대적 행동에 대응해 사전 핵공격을 가할 준비가 돼 있다고 리수용 북한 외무상이 28일(현지시간) 주장했다.

리 외무상은 이날 평양에 지국을 두고 있는 러시아 타스 통신과의 서면 인터뷰에서 "핵전쟁을 일으키려는 미국의 광적 히스테리에 대한 대응으로 우리는 군의 대응 체제를 선제 공격 체제로 이행했으며 선제 핵공격을 가할 준비가 돼 있음을 단호하게 밝힌다"고 말했다.]

---

북은 상대방을 제압할 필요가 있을 때는 인민군 사령부가 나섭니다. 중대 성명 등을 발표하면서 을러대죠.

그러나 주요 걸림돌이 해결되고 가닥을 잡으면 외무성이 나섭니다. 말로 해서 되겠다 싶을 때 외무성이 나서는 것이죠.

지금 리수용 외무상이 나서서 미국을 때릴 준비가 됐다고 공언하는 것은 실제로 모든 준비가 다 돼 있음을 의미합니다.

미국은 양단간에 결단을 내려야 합니다. 대화냐, 전쟁이냐? 미국이 바보가 아닌 이상 전쟁을 택할 리가 없죠.

문제는 남한의 수구 세력인데 아직도 북을 붕괴시킬 듯이 언론에서 떠들어대고 있으니 이걸 어떻게 해야 할지 참 미국도 난감할 것입니다.

토론광장 목록

Total 1,615건 7 페이지
토론광장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열람중 자유토론 미국 합참의장의 고백 댓글1 인기글 송전탑 03-28 6570
1374 공지사항 [시민의눈]투표함 지킴이/ 투개표 참관인 교육일정/자료 인기글 국민의명령 03-28 12195
1373 공지사항 선거정의를 실현하는 '시민의눈'을 발족 했습니다. 인기글 강북송이 03-25 10832
1372 자유토론 2016 유용한 사이트 모음 인기글 뭉슥이 03-24 10574
1371 자유토론 [대전] 국민의명령 회원님들께 알립니다. 인기글 soju 03-23 6388
1370 자유토론 새책! 『마이너리티 코뮌』(신지영 지음) ― 동아시아 이방인이 듣고 쓰는 마을의 시공간 인기글 다중지성의정원 03-22 5997
1369 자유토론 북은 왜 탄두를 공중에서 폭발시킬까? 댓글1 인기글 송전탑 03-19 6143
1368 공지사항 [바로가기] 20대 총선 투표소/선거구/감시단/홍보물 안내 인기글 국민의명령 03-17 11604
1367 자유토론 저녁이 있는 채진원의 출판기념식 & 북콘서트 인기글 국민의명령 03-09 6369
1366 자유토론 대북 제재 결의안 2270호에 숨겨진 비밀 댓글2 인기글 송전탑 03-08 9320
1365 자유토론 점점 명확해지는 북-미 평화협정의 징후 댓글2 인기글 송전탑 02-27 9399
1364 자유토론 'JTBC 밤샘토론' 대북 강경책, 북한 바꿀까? (김진향 교수 출연) 인기글 국민의명령 02-26 6446
1363 공지사항 5기 상임운영위원 선출결과 공고 인기글 벨라짱 02-24 10447
1362 자유토론 거품처럼 한순간에 사그라들 대결 분위기 댓글2 인기글 송전탑 02-23 6547
1361 자유토론 [대전] 국민의명령 회원님들께 알립니다. 인기글 soju 02-22 6240
1360 공지사항 대전 국민의 명령 회원님께 알립니다 인기글 soju 02-17 7331
1359 공지사항 [서울 상임운영위원후보] 분노하고 행동합시다. [강북송이 출마의 변] 인기글 강북송이 02-15 10213
1358 자유토론 [모집/안내] 참언론 아카데미 인기글 국민의명령 02-15 6545
1357 공지사항 [경기인천 상임위원후보-명사십리] 출마의변 인기글 명사십리 02-13 10529
1356 공지사항 [전라광주제주해외 상임운영위원 후보] 황소쟁기 5기상임위에출마하면서.... 인기글 황소쟁기 02-12 11009
1355 공지사항 [충청·대전·세종·강원 상임운영위원 후보] 그린새싹입니다. 인기글 그린새싹 02-12 10899
1354 공지사항 [경상대구부산울산 상임운영위원 후보] 미네(강미길) 인사드립니다. 인기글 미네 02-12 11115
1353 공지사항 [선거관리위원회] 5기 상임운영위원 선출 후보 확정 공고 인기글 김승룡 02-03 10887
1352 자유토론 대전,충청,세종,강원지역 상임위원 추천합니다 댓글1 인기글 soju 02-02 6348
1351 질문과제안 상임위원 추천합니다... 인기글 들개 02-01 4612
1350 공지사항 [선거관리위원회] 국민의명령 5기 상임운영위원 선출 공고 댓글5 인기글첨부파일 김승룡 01-22 10965
1349 공지사항 5기 상임운영위원 선출을 위한 선거관리위원회 구성 인기글 국민의명령 01-21 10164
1348 자유토론 문재인을 친노라는 이름에서 지우겠습니다. 인기글 앞으로 12-16 8595
1347 자유토론 [대전] 국민의명령 회원님들께 알립니다. 인기글첨부파일 soju 12-14 8862
1346 공지사항 '시민의날개' 베타버젼 오픈 쇼케이스에 여러분을 초대합니다! 인기글관련링크 국민의명령 12-08 11380
1345 질문과제안 안철수, 문안박 연대 거부 "혁신전당대회 개최하자" 인기글 wannabe 11-30 5120
1344 공지사항 12월10일 문성근이 여러분을 초대합니다! 인기글관련링크 국민의명령 11-27 15174
1343 자유토론 [대전] 국민의명령 회원님들께 알립니다. 인기글 soju 11-27 8904
1342 공지사항 <부고>최민희국회의원의 부친 최갑영선생께서 11월23일 소천하셨습니다 인기글 국민의명령 11-24 12273
1341 공지사항 국민의명령 사무실 이전 공지 인기글 국민의명령 11-20 13307
1340 자유토론 하루에도 몇번식 눈물이나서..ㅠㅠ 인기글 나는 11-18 9560
1339 자유토론 [대전] 대전시민 촛불행동 댓글1 인기글 soju 11-17 9852
1338 자유토론 맘으로님께 추모문자 보내주세요... 댓글2 인기글 나는 11-15 9282
1337 자유토론 ▷◁ 맘으로님 장례일정 참고 해 주세요. 인기글첨부파일 절영공화국 11-13 9450
1336 자유토론 고 신주현(맘으로) 님 온라인 추모 밴드 안내 인기글 마유 11-13 9842
게시물 검색
회원가입아이디/비밀번호 찾기

  • 토론광장
  • 라이브 폴
  • 자료창고
  • 뉴스레터
  • 시민의눈
  • 시민의날개
  • 4.16연대
  • 역사정의실천연대
  • 민주언론시민연합
  • 미디어협동조합
  • 팩트TV
  • 뉴스타파
  • 416 세월호 참사 가족대책 협의회
  • 사람사는세상
  • 민주통합당